시사

장애인 삶에 헌신한 오길승 한신대 교수 타계

 중증 장애인의 몸으로 평생을 장애인 삶에 헌신해 온 한신대학교 재활학과 오길승 교수(60)가 지난 13일 오후 2시40분 소천했다. 장례는 학교주관장으로 거행된다. 발인은 16일 오전 8시에, 노제는 같은 날 오전 9시 고(故) 오길승 교수...

 중증 장애인의 몸으로 평생을 장애인 삶에 헌신해 온 한신대학교 재활학과 오길승 교수(60)가 지난 13일 오후 2시40분 소천했다. 장례는 학교주관장으로 거행된다.

발인은 16일 오전 8시에, 노제는 같은 날 오전 9시 고(故) 오길승 교수가 후학 양성을 위해 몸담았던 한신대 연구동 및 60주년 기념관 1층 로비에서 진행된다.

고 오길승 교수는 고려대와 서울대 대학원 심리학과를 거쳐 미국 서던일리노이대(Southern Illinois University)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국내 1호 재활학박사이다. 1995년부터 한신대 강단에 올라 후학을 양성했다.

20160515091359750whzl.jpg

특히 본인도 휠체어를 사용하는 중증장애인이면서 장애인들의 복지발전 및 직업재활에 평생을 바쳤다.

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 센터장, 경기도직업개발연구센터 센터장, 장애우권인문제연구소 직업위원장 등을 맡으며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.

  • subtitle
  • font
  • coversize
  • nocover
  • cover image url
  • cover mp4 url
  • cover webm url


댓글1
검색어 입력
전체검색, 사이트 전체를 검색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