좋은글

외모보다 심상

중국 송나라 때의 명재상 범문공이 젊은 시절 당대의 유명한 역술가를 찾아갔습니다. 이 역술가는 한눈에 사람을 알아보는 재주가 있어서 집 대문에 들어서면 이미 샛문을 통해 그 사람의 됨됨이를 파악했습니다. 그래서 성공할 사람 같...
0425_1.jpg


중국 송나라 때의 명재상 범문공이
젊은 시절 당대의 유명한 역술가를 찾아갔습니다.
이 역술가는 한눈에 사람을 알아보는 재주가 있어서
집 대문에 들어서면 이미 샛문을 통해 그 사람의 됨됨이를 파악했습니다.
그래서 성공할 사람 같으면 정중하게 마당까지 나가서 맞이하고
벼슬도 제대로 못 할 사람 같으면 아예 문도 열어보지 않고
그냥 방으로 들어오게 했습니다.

범문공도 자신의 앞날의 궁금해서 이 역술가를 찾아갔더니
문도 열어 보지 않은 채 그냥 들어오라고 했습니다.

범문공이 역술가에게 물었습니다.
"제가 재상이 될 수 있겠습니까?"
역술가는 그런 인물이 못되니 헛된 꿈을 접으라고 했습니다.
그러자 범문공이 다시 역술가에게 물었습니다.
"그렇다면 의원은 될 수 있겠는지 다시 봐 주십시오."

역술가는 의아하게 생각했습니다.
당시에 의원이란 직업은 오늘날처럼 처우가 좋은 직업이 아니라
여기저기 떠돌아 약 행상을 하는 직업이었습니다.
재상을 꿈꾸다가 아니라고 하니까 돌연 의원이 될 수 있겠냐고 묻는
범문공에게 역술가는 그 까닭을 물었습니다.

그러자 범문공이 대답했습니다.
"도탄에 빠진 백성들을 위해 제 한 몸을 바치고자 합니다.
재상이 되어 나라를 바로잡고 떠받들면 좋겠지만
안된다고 하니 나라를 돌며 아픈 사람이라도
고쳐주고자 하는 겁니다."

이 말을 들은 역술가는 큰 충격을 받고 말했습니다.
"대개는 사람을 볼 때 관상, 족상, 수상으로 보지만
심상(心象)이라는 것도 있소이다. 내가 실수를 한 듯하오.
당신은 심상으로는 단연 재상감이오.
부디 힘써 이뤄 보시오."

이후 범문공은 송나라의 훌륭한 재상이 되어
후세에 크게 이름을 떨쳤습니다.

n_line.gif

사람의 그릇과 성공은 외모에서 결정되는 것이 아닙니다.
결국은 그 사람의 됨됨이, 즉 마음으로부터 비롯되는 것입니다.
외모를 가꾸는 것도 필요하겠지만, 그보다 마음을
먼저 가꿔보는 건 어떨까요?


# 오늘의 명언
결국 삶이란 여러분이 되고자 했던 완벽한 인격체로 거듭나는 것이다.
- 오프라 윈프리 -
  • subtitle
  • font
  • coversize
  • nocover
  • cover image url
  • cover mp4 url
  • cover webm url


댓글
    0
검색어 입력
전체검색, 사이트 전체를 검색합니다.